대안공간 눈 2전시실
전시장면 보기
전시평론 보기

김홍희 ㅣ Kim,Honghee    작가 프로필 상세보기

회전하는 그림자 shifting shadows

2017.11.24(FRI) - 12.07(Thu)
Artist Talk : 2017. 11. 25. 4PM



<untitled>, oil on canvas, 162.2x130.3cm, 2010


작가노트

서늘한 소리를 그려내고 싶었다.
밤이 되어 뒷산에 올라 소리친 적이 있었다
. 누가 볼까, 무엇이 나올까 어둠을 두려워하면서. 이후 혼자임을 알아차리고 눈을 감은 채 살아있는 것들의 자글자글한 움직임을 들으며 서늘한 공기를 만졌다. 두려움이 안도감으로 바뀌면서 어떤 거대한 흐름, 늘 있어온 것들이 있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다. 어둠이 빛이 되는 순간이었다.
축축한 담벼락에서 기어오르는 지렁이들과 하수구에서 꾸물거리는 작은 벌레들은 내가 유심히 바라보는 이미지다
. 개인은 저마다의 내밀한 감각을 지니고 있다.
개인의 감각은 환경에 영향을 받는다
. 지금의 나를 둘러싼 공간과 보이지 않는 전통, 국가, 이념 등을 환경이라 했을 때, 나는 그 환경을 벗겨보고 싶었다. 이 작업은 지극히 내면을 들여다보는 일이기도 하지만, 동시대를 함께 살아가는 세대로서 그림을 보는 이에게 던지고 싶은 인사와도 같은 것이다
.


<휘익>, oil on canvas, 90.9 x 72.7cm, 2010


<우웅>, oil on canvas, 90.9 x 72.7cm, 2010


<회전하는 그림자 shifting shadows>, oil on canvas, 72.7x90.9cm, 2017


<회전하는 그림자 shifting shadows>, oil on canvas, 72.7x90.9cm, 2017


<오래된 미래>, display, oil on canvas, 2009


<untitled>, oil on canvas, 17.9x25.8cm, 2009


 
<우리에게 있는 we do have>, charcoal on paper, 21x28cm, 2017


본 전시는 대안공간 눈에서 기획하였으며, 관람료는 없습니다.
전시는 오전 11시부터 오후 7시까지 관람할 수 있으며  
월요일은 휴관입니다.

16253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화서문로 82-6(북수동 232-3) 대안공간 눈
문의 : (031) 244-4519 / spacenoon@hanmail.net