대안공간 눈 자기만의방
작가와의 만남&전시장면 보기

최지은 | Choi, Jieun   작가 프로필 상세보기

아무것도 인 것


2017.04.21(Fri) - 05.04(Thu)

Artist talk : 2017.04.22(Sat) 4pm


remains-화양연화, mixed media, 가변설치, 2017

작업노트

내 작업은 대부분 아무것도 아닌 사소한 것을 다룬다. 이번 전시는 아무것도 아니다에서 착안했다. 사전적으로 '아무것'은 대단하거나 특별한 어떤 것이라는 뜻이 있다. '아무것도 인 것아무것도 아니다라는 말의 변형이다. ‘아무것아니다가 등장함으로써 부정의 ‘Nothing’이 된다. 나는 아니다대신 반대말인 인 것’(그렇다)을 넣으면 Everything’이 될 것이라는, 즉 본래 의미적 복권을 생각했다.이 전시에서 선인장은 내가 과거에 시간성을 다뤘던 작품들이다. 다만 선인장은 죽어버림으로써 작품에 대한 본래의 의미가 사라졌다.
살았을 적 선인장은 하루하루 변했다. 성장과 동시에 새겨진 글씨가 하얗게 흐려지며 현순간을 목격하게 했고 죽어서야 비로소 멈췄다. 같은 작품이지만 선인장이 살았을 적과 죽은 지금, 작품은 완전히 다른 것이 된 것일까 개인적 의문을 쌓는다. 그리고 죽음으로써 본래의 의도에서 아무것도 아니게 된 선인장의 잔재에서 과거를 목격하게 됐다.
나는 내가 목격한 '아무것도 아닌' 선인장을 또 다른 '아무것도 아닌' 거미줄과 접목해 설치함으로써 관객에게 작품의 의미적 복권 혹은 새로운 것이 감각되길 바란다
.


remains-화양연화 디테일, mixed media, 가변설치, 2017


remains, 선인장, 40x120cm, 2017


remains, 선인장 디테일, 40x120cm, 2017


유령을 위한 포퍼먼스;화양연화(remains 살아있),선인장, 선인장 위에 바늘 새김, 30×30×80㎝, 2014


아무것도 인 것,spidergun 드로잉, 50cmx50cm, 2016


본 전시는 대안공간 눈에서 기획하였으며, 관람료는 없습니다.
전시는 오전 11시부터 오후 7시까지 관람할 수 있으며  
월요일은 휴관입니다.

442-180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화서문로 82-6(북수동 232-3) 대안공간 눈
문의 : (031) 244-4519 / spacenoon@hanmail.net